무제 문서

TOTAL ARTICLE : 1502, TOTAL PAGE : 1 / 76
송채성 추모공모전 당선작품집 출간
 취중진담  | 2010·03·20 19:33 | HIT : 2,011
드디어 송채성 추모공모전 당선작품집이 거북이북스에서 출간되었습니다.

그동안 네 번의 공모전은 매번 저희에게 깊은 의미와 감동, 그리고 일종의 자부심까지
안겨주었습니다. 송채성 작가의 이름을 걸고 이 일을 할 수 있어서 좋았고, 소중하고
뛰어난 작품들을 응모해 주실 때마다 기뻤습니다.
그런데 그간의 활동을 마무리 하는 의미도 있는 이번 작품집 출간은 더욱 여러 가지
생각과 감정들을 안겨주네요.
그동안 수고해주신 취중진담 식구들과 거북이북스에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혹시 구매를 원하시는 분들은...>
아직 직접 책을 사보지 못해서 어느 서점에서 구매가 가능한지는 모르겠지만,
출판사인 거북이북스 홈페이지에도 보도자료가 올라와 있고, 인터넷을 통해서도
구매가 가능합니다.
취중진담 식구들 여러분의 관심과 사랑 부탁드리겠습니다.

* 김낙호님의 글
   http://capcold.net/blog/5687
* 거북이북스
   http://gobook2.com/gobook2/bbs/board.php?bo_table=plan_book&wr_id=67
* 한겨레 기사
   http://www.hani.co.kr/arti/culture/culture_general/410436.html

지니
모두 수고하셨습니다!
(김낙호님의 글 좋네요. 같은 말을 해도 이렇게 멋지구리하게 하는 분들
넘 부러움...그래서 직업으로 삼으시는 거겠지만...근데 우리 더드미를
'더듬이'라고 ㅠㅠㅠ...)

10·03·20 19:42

홍길동
;ㅅ; 오랜만이세요!!! 하루에 한번은 꼭 방문했었는데 이제야 글을 남기네요<-(야)
수고 많으셨습니다. 저는 일단 책 받아보기 전이라 보지는 못했습니다만 지인분이 교보문고에서 구입했다고 하네요. ^^
.... 기쁘고 아쉽네요. 이번을 끝으로 막을 내리는 거군요. 정말 아쉽습니다. ㅜㅜ

10·03·21 21:52

까마귀
기사를 읽는 마음이 묘합니다.
송채성 추모 공모전이 이렇게 막을 내린다는 사실도 많이 아쉽고요.
제게 큰 힘을 준 공모전인데 지금까지 저는 아무런 도움이 되어드리지 못한 거 같아서 죄송하고 부끄럽고 그렇습니다.ㅠㅠ
그렇지만 이렇게 어려운 시기에 책이 출간되었다는 사실이 굉장하다고 생각합니다. 취중진담분들의 노력과 열정이 이루어낼 결과라는 생각이 들어요.
그동안 정말 수고 많으셨습니다...^^

10·03·22 13:44

지니
저희가 지치지 않고 기쁘게 여기까지 오고, 많은 것을 이룰 수 있었던 것은
취중진담 식구들과 당선자 여러분들의 관심과 사랑이 크게 작용했다고 생
각합니다. 모든 분들께 참 많이 감사드려요.
좋은 인연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지속되길 바랍니다^^
또한, 채성 오빠가 우리 마음과 추억 속에 살아 있는 한, 여러 활동들은
어디까지나 '잠정적인' 중단이라고 주장하고 싶습니다~^^!

10·03·23 10:55

서진
와!!! 책이 나왔군요~~~!!! 기쁘면서도 공모전이 중단되서 아쉽네요. 그래도 지니언니 말처럼 다시 공모전을 이어갈거라 믿습니다. '잠정적 중단'이라고 믿어요~ 헤헤

10·04·06 00:55 수정 삭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502   인생은 나에게 술 한 잔 사주지 않았다  지니 18·08·28 220
1501   다들 건강하신지! 1  1964겨울 17·09·20 281
1500   눈이 내려서... 1  소요 12·12·05 1209
1499   오랜만에.... 1  ....련 12·10·11 1256
1498   산행 안내  지니 12·03·30 1418
1497   죄송합니다..  지니 12·05·06 1377
1496   따뜻한 봄날 보내세요... 4  지니 12·03·19 1323
1495   으아 오랜만이다! 1  1964겨울 12·02·15 1416
1494   대한민국에서 개미로 살아간다는 것... 2  지니 11·12·18 1424
1493   손바닥만 한 낙엽이 툭, 툭 4  지니 11·11·03 1541
1492   잊어버리기 때문에 살아갈 수 있는지도... 2  지니 11·09·15 1613
1491   또 한 계절의 마지막 페이지 2  지니 11·08·23 1585
1490   즐거운 편지 1  지니 11·07·20 1563
1489   비는 잠시 그쳤지만~ 3  지니 11·07·01 2694
1488 비밀글입니다  지니님^^ 4  까마귀 11·06·13 10
1487   5월의 산행... 1  취중진담 11·06·02 1632
1486   그냥.... 3  아웃사이다 11·05·28 1569
1485   봄이 갔어요~ 3  지니 11·05·18 1663
  송채성 추모공모전 당선작품집 출간 5  취중진담 10·03·20 2011
1483   비행기탓어요 3  아웃사이다 11·05·06 1714
1234567891076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